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질문/답변 게시판

질문/답변 게시판

상품이나 쇼핑몰 이용에 관한 질문에 성실히 답변해 드립니다

우정이였습니다
제목 우정이였습니다
작성자 좋은글 (ip:)
  • 작성일 2022-05-14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6
  • 평점 0점

오래된 형제같은 친구가 있엇습니다
어느날 그 친구를 버리고 싶었습니다...
내 등에 비수를 꽂았으니깐요...
하지만 가슴이 허락하지 않았습니다...
내 가슴에 깊은 흔적을 남겼으니까요...
누군가가 이렇게 말햇습니다.친(?)구(?)란 오래두고 친하는 사람이라고...정말 방황되였습니다.
결국 그 친구를 다시 가슴속에 담아 두었습니다.
모두들 바보라고 해도 ....
만약에 내가 그의 등에 비수를 꽂앗다 해도 그는 나를 다시 받아 주었을 것입니다.
인젠 이렇게 생각 하렵니다.100년이란 이 짧은 세월속에서 왜서 꼬치꼬치 따지며 살겠습니까...한번 마음 쭈욱 넓게 먹고 오늘 날의 아픔을 어제의 지나간 과거로 만들렵니다

인터넷신청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최근 본 상품

이전 제품

다음 제품